콤팩트한 사이즈로 중소규모 오피스서 활용 용이, MPS서비스까지 제공

[아이티데일리] 캐논코리아는 스마트 오피스용 디지털 흑백 복합기 ‘이미지러너(imageRUNNER, 이하 iR) 2700 시리즈’와 ‘iR ADV(ADVANCE) DX 4800’ 시리즈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왼쪽부터 iR 2700 시리즈, iR ADV DX 4800 시리즈
왼쪽부터 iR 2700 시리즈, iR ADV DX 4800 시리즈

이번 iR 라인업은 기존 시리즈 대비 출력 품질과 보안성이 개선됐으며, 콤팩트한 사이즈로 공간 효율성을 높였다. 또한 각 시리즈마다 출력 속도 면에 차이를 두고 버전별로 출시됐다. 일반 흑백 복합기 제품인 iR 2700시리즈는 △2725 △2730 △2735 △2745 등 4개의 제품으로 구성됐다. 제품별 분당 출력 가능한 매수가 달라진다는 차이가 있으며 숫자가 클수록 빠른 속도의 성능이 탑재됐다. 

iR 2700 시리즈는 본체에 자동 문서 공급장치(ADF) 장착 시 가로 565mm 세로 686.4mm 높이 752mm, 무게 약 66.7kg의 크기로 중소규모 오피스 환경에서 사용하기에 용이하다. 고사양에 해당하는 iR 2735와 iR 2745는 분당 최대 70매까지 스캔이 가능하며 간접 전사 방식을 채택해 토너의 고른 분배와 혼합을 통해 최적의 해상도를 구현한다.

쉽고 편리한 사용자 친화적인 조작성을 갖춘 점도 특징이다. 7인치 터치패널을 탑재해 사용자가 직관적으로 조작할 수 있게 설계됐으며, 패널 우측에는 인증된 사용자만 복합기를 조작할 수 있는 IC카드 리더 공간을 탑재해 보안성을 강화했다. 아울러 이번 시리즈는 유니플로 온라인(uniFLOW Online), 유니버셜 프린트 등의 클라우드 및 모바일 앱을 지원해 별도 드라이버 설치 없이 자유로운 출력 및 문서 업로드가 가능하다는 장점도 있다. 해당 모바일 앱은 일반 사용자에게 편리하게 제공될 수 있도록 앱 스토어 내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다.  

ICT 대응성을 갖춘 iR ADV DX 4800 시리즈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따른 업무 환경 변화에 대응 가능한 차세대 흑백 복합기 제품이다. 이 시리즈 또한 △4825 △4835 △4845 등 출력 속도에 차별화를 두고 3개의 제품으로 출시됐다. iR ADV DX 4845의 경우 용지 이동 간격을 최소화한 새로운 급지 구조인 1PASS 리더부 장착 시 양면 최대 분당 270매의 고속 스캔까지도 지원한다. 제품의 크기는 본체에 자동 문서 공급장치(ADF) 장착 시 가로 585mm 세로 719mm 높이 891mm로 약 69kg의 크기다.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기능도 강화됐다. 비정형 문서와 이미지 내의 텍스트를 추출하는 OCR(광학 문자 판독 장치) 기술을 탑재해 전자 문서화된 원본 데이터의 활용도를 높였다. 지원 용지 범위도 개선돼 A5, A6R 다양한 크기의 용지를 출력할 수 있다. USB 단자에 외부 메모리를 연결해 다이렉트로 작업하는 기능도 지원하며, 보안 정책에 따라 켜고 끌 수도 있다. 내부 저장 공간에는 SSD(Solid State Drive)를 탑재했으며 수동 스테이플 피니셔를 통해 원고를 스테이플 할 수도 있다.

iR ADV DX 4800 시리즈는 클라우드 및 모바일 앱 서비스 뿐만 아니라 캐논의 문서관리서비스(MPS)도 제공한다. MPS는 기업 내 구축된 서버를 통해 환경에 제약받지 않고 신속하게 출력, 스캔 등의 업무를 처리할 수 있는 솔루션으로, 이를 통해 사용자는 직접 수행하던 단순·반복 작업을 보다 신속하고 편리하게 처리할 수 있어 부가가치가 높은 업무에 집중할 수 있다.

캐논코리아 관계자는 “새롭게 선보이는 iR 2700 시리즈와 iR ADV DX 4800 시리즈는 스마트 오피스 환경에서 사용하기 용이한 차세대 디지털 흑백 복합기”라며 “앞으로도 변화하는 오피스 환경에 맞춰 다양한 제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iR 시리즈는 B2B 전용 제품으로 입찰 등을 통해 구매가 가능하다. 

키워드

#i
저작권자 © 아이티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